Thursday, March 30, 2023
spot_img
HomeMOVIE & DRAMADrama "The Glory" Part 2: Hye-jeong, What Are You Laughing At?

Drama “The Glory” Part 2: Hye-jeong, What Are You Laughing At?

The Glory Part 2: Hye-jeong, what are you laughing at? (Source: Kdramapie)
English & Korean Scripts
  • In the next season, Hye-jeong will play an role as a puppet of Dong-eun.
    다음 시즌에서 혜정은 동은의 조력자로서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됩니다.
  • Hyejeong’s role model is Yeonjin. Yeonjin grew up in a wealthy family and married a capable husband who is a construction company CEO, giving her social status and economic power.
    혜정의 롤모델은 연진입니다. 부잣집에서 자라 건설사 대표로서 사회적인 지위와 경제력까지 갖춘 유능한 남편을 가진 연진이를 어떻게 해서든 이겨보고 싶습니다.
  • Hyejeong wants to beat Yeonjin no matter what, even if it means marrying a man for his money to achieve social status.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결혼할 남자의 돈으로 신분상승을 하고 싶어합니다.
  • She desires a man who can buy her more expensive jewels than Yeonjin’s ring, regardless of his background.
    그런 걸 사 줄 수 있는 남자라면 다른 배경은 묻지도 않고 따지지도 않고 좋다고 합니다. 결혼하려는 상대에게 바라는 것도 연진의 반지보다 무조건 더 큰 보석이 박히면 됩니다 
  • Hyejeong’s jealousy drives her to spread rumors about Yeonjin’s past misdeeds whenever she gets the chance to those associated with Yeonjin.
    혜정은 자격지심이 있기에 기회가 될 때마다 연진이와 관련된 사람들에게 문란한 행동과 과거의 악행을 떠벌립니다.
  • To Jea-Jun, who still likes Yeonjin, Hyejeong says, “Do you think Yeonjin only slept with you?”
    연진이를 아직도 좋아하는 재준에게는 “연진이가 너랑만 잤을 것 같아?” 라고 하고,
  • And when Hado-Young, Yeonjin’s husband, questions Yeonjin’s behavior in school, Hyejeong publicly accuses Yeonjin of being a bully who harassed Dong-Eun, saying, “Ask Yeonjin for details. She was the perpetrator of school violence.”
    남편인 하도영이 아내인 연진의 학창시절 행실을 의심하자 “연진이가 동은이를 괴롭혔어요. 학교 폭력이죠. 자세한 것은 연진에게 물어보세요.”라며 학폭의 가해자였음을 공공연히 말합니다.
  • Hyejeong refers to Yeonjin not as a long-time friend but as an informant.
    혜정은 연진이를 오랜 친구로서가 아닌 내부고발자처럼 말합니다.
  • She speaks as if the events involving Yeonjin have nothing to do with her, even though she was also a perpetrator.
    자신도 가해자편에 있었으면서 자신과는 상관없는 일처럼 말합니다.
  • After the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ceremony where Yeonjin was receiving an award,
    연진이가 고등학교 동문회상을 받은 이후,
  • Hyejeong sarcastically asked Yeonjin, “Is there anything on the bulletin board about this?”
    연진이에게 ‘게시판에 뭐 올라온 것 없어?’ 라며 비아냥거리는 모습에서
  • It is clear that Hyejeong is hoping for Yeonjin to be wronged.
    연진이가 잘못되기를 간절하게 바라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2. holding a secret key 
비밀의 열쇠를를 쥔 혜정
  • In order to make her own marriage happen, Hyejeong promises to do anything Dong-Eun tells her to do.
    혜정은 자신의 결혼을 성사시키기 위해 동은의 편이 되어 시키는대로 다 하겠다고 약속을 합니다. 
  • After Myung-O’s disappearance, Hyejeong goes to Myung-O’s house to retrieve an iPad and is expected to open a treasure box containing a huge secret using a password she already knows.
    명오가 실종된 후, 명오네 집에 가서 아이패드를 가져오고 미리 알고 있던 비밀번호로 엄청난 비밀이 담겨있는 보물 상자를 열게 될 것 같습니다. 
  • Inside the box, there may be a conversation between Yeonjin and Myung-O about Sohee’s murder just before her death, a video of Yeonjin and Jae-Jun’s affair that was obtained by asking Kyung-Ran who worked at Siesta, and Sara’s medication record.
    그 안에는 살해당하기 직전, 소희 살인 관련하여 연진과 나눈 대화, 시에스타에서 일하는 경란에게 부탁해서 받은 연진과 재준 불륜 동영상, 사라의 약장부 등이 들어있을 것 같습니다. 
  • All of these could be used as tools to threaten Yeonjin.
    이 모든 것들은 연진을 협박하는 도구로 쓰이기에 충분합니다. 
  • After enduring various forms of disrespect and humiliation for 18 years, Hyejeong is swelling with thoughts of revenge and blackmail towards Yeonjin, Sara, and Jae-Jun.
    18년 동안 온갖 무시와 굴욕을 당했던 혜정은 연진, 사라, 재준  그들에게 각각 협박 및 복수를 하게 될 생각에 부풀어 있습니다.
  • She feels that their fate is in her hands and for the first time, she wants to enjoy the moment from a position of power over them.
    그들의 운명이 자신의 손에 달려있다고 생각하며 처음으로 그들보다 갑의 위치에서 그 순간을 마음껏 즐기고 싶을 것 같습니다.
  • She believes that by spreading rumors, she can slowly ruin their lives.
    소문을 퍼뜨리면 서서히 망하게 할 것입니다.
3. source of rumors  
소문의 근원지, 남의 불행에 웃는 입
  • It seems that Hyejeong will receive concrete information about Yeonjin’s school violence from Dong-Eun and then exposing it on the broadcasting company’s bulletin board.
    연진의 학폭 사건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동은에에게 받아 방송국 게시판에 폭로하는 전략을 펼 것 같습니다. 
  • The broadcasting company is filled with people who hold grudges against Yeonjin, including her junior, Sumi, ghostwriter, Seulgi, and stylist, Kim Kyung-Ran, who have all experienced bullying firsthand.
    방송국에는 후배인 수미, 대필작가인 슬기, 그리고 코디 김경란 등 박연진에게 원한이 있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  If they share their experiences, the rumors will spread like wildfire.
    실제로 갑질 당한 경험담을 올리면 일파만파로 소문이 퍼지게 될 것 입니다.  
  • Finally, the long-awaited downfall of Yeonjin will unfold before their eyes.
    드디어 벼르고 별렀던 박연진의 몰락이 눈앞에 펼쳐지겠죠.
  • For dramatic effect, it seems that Hyejeong will submit Sara’s medication record to the police on the day of Sara’s exhibition, resulting in her arrest in front of all of her acquaintances.
    사라의 약장부는 극적인 효과를 위해 사라의 전시회 날에 맞춰서 경찰에 넘겨서 사라의 지인들이 모두 보는 가운데 체포되도록 할 것 같습니다.
Daye Kim (ekdp0411@gmail.com)
  • She may even show up at the exhibition herself and boldly declare, “I’m the one who reported it.”
    그리고 전시회에 직접 나타나서 “신고한 건 바로 나야” 라고 당당하게 밝힐 것 같습니다.
  • Although Hyejeong now believes that she has the upper hand over Yeonjin and wants to enjoy her newfound power, can she really do so?
    혜정이는 이젠 연진이의 우위에 있다고 생각하며 기고만장하게 즐기고 싶겠지만 그럴 수 있을까요?
  •  As mentioned in the season1, Dong-Eun’s plan has no room for forgiveness.
    시즌1에서 나온 것 처럼 동은의 계획에는 용서가 없다고 했습니다.
  • For Hyejeong, the most important thing is to marry a wealthy man.
    혜정에게 가장 중요한 일은 부자인 남자와 결혼하는 것 입니다.
  • She may disclose Hyejeong’s personal life to her future mother-in-law, leading to a breakup.
    동은은 혜정의 사생활을 예비 시어머니께 폭로하며 파혼에 이르도록 할 것 같습니다.  
  • In the season 2 poster, Dong-Eun covers Hyejeong’s mouth, stating “That mouth that laughed at other people’s misfortunes.”
    시즌2포스터에서 동은이는 “남의 불행에 크게 웃던 그 입”이라며 혜정의 입을 막고 있습니다.
  • I can’t help but think that Hyejeong, who will be becoming the source of rumors by helping Dong-Eun’s revenge, may end up being the one who speaks too much and ultimately falls victim to the rumors.
    동은의 복수를 도와서 스스로 소문의 근원지가 되던 혜정, 말로 흥한자 말로 망한다는 말이 생각납니다. 
STUDENT JOURNALISTspot_img

Most Popular

English/Citizen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