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February 1, 2023
spot_img
HomeKYUNGA Is Love a Coincidence or a Destiny?

[Travel] Is Love a Coincidence or a Destiny?

“사랑은 우연일까 아니면 운명일까?”

Photo by ©kyunga

In the summer of the age of 27, when I visited Paris, France for training with my co-workers, the night view was full of exotic mood. The ornate buildings, the labyrinth in the garden that seems to be enchanted, and the historic streets with the traces of a thousand years are overflowing with romance.

스물 일곱 살 여름, 입사 동기생들과 프랑스 파리에 연수차 들렀을 때 본 야경은 이국적인 정취로 가득했었다. 화려하게 치장된 건물, 마법에 갇혀 버릴 것 같은 정원 속 미로, 천 년 세월의 흔적이 녹아있는 역사적인 거리에는 낭만이 넘쳐나고 있었다.





The appearance of a young stranger snooping around “Champs Elysées”, one of the world’s most popular attractions, was so unfamiliar, but the young women of Paris were so beautiful that I wanted to fall in love. After a short trip to Paris, I went to my next destination, London, but I couldn’t forget the Champs-Élysées and the women of Paris.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명소 중 하나인 “샹젤리제”를 기웃거리는 젊은 이방인의 모습은 매우 낯설었지만, 파리의 젊은 여인들은 사랑에 빠지고 싶을 만큼 아름다웠다. 짧은 파리 여행을 마치고 다음 목적지인 런던으로 갔지만, 샹젤리제 거리와 파리의 여인들은 잊을 수가 없었다.





I have dreamed of going to Paris again for a very long time. I wanted to hold on to the passing love while wandering the Champs-Élysées, and above all, it was because the feeling was so short and intense like a first love. I believed that coincidental Love, which everyone would have thought about at least once, was romance full of joy. But since then I haven’t been to there again. With a corner of my heart empty, I just remember those days with the song “Oh! Champs Elysées” by Joe Dassin..

나는 아주 오랫동안 파리에 다시 가는 꿈을 꾸었다. 샹젤리제 거리를 서성이며 스쳐가는 사랑을 붙잡고 싶었고, 무엇보다도 그 느낌이 첫사랑처럼 너무 짧고 강렬했기 때문이다. 누구나 한번쯤은 생각해 봤을 우연한 사랑은 환희 가득찬 낭만이라고 믿었다. 하지만 그 이후로 나는 다시 거기에 가지 못했다. 마음 한 켠이 비어진 채, 조 다상(Joe Dassin)의 “오! 샹젤리제” 노래로 그때를 추억할 뿐..





“I’m walking down the street. I’m open to strangers. I wanted to say hello to anyone. That someone was you, and I talked to you. Talking to you was enough to get to know you. Oh, the Champs-Elysées! The Champs-Elysées has everything you want, sunny or rainy, noon or midnight. Two people who didn’t know each other until yesterday evening, this morning on the Champs-Elysées, after a long night, they became enamored lovers. All the birds in the early morning sing love. Oh, the Champs Elysées! Champs Elysées has everything you want.”

“나는 거리를 거닐고 있어요. 모르는 사람에게도 마음을 열고. 나는 아무에게나 인사를 하고 싶었어요. 그 아무나가 당신이었고, 나는 당신에게 마구 말을 걸었어요. 당신과 친해지기 위해서는 당신과 말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했어요. 오, 샹젤리제! 샹젤리제 거리에는 해가 맑던, 비가 오던, 정오든, 자정이든, 당신이 원하는 것은 뭐든지 다 있어요. 어제 저녁까진 모르던 두 사람이 오늘 아침 샹젤리제 거리에서는 긴 밤으로 서로에게 푹 빠진 연인이 되었어요. 이른 아침의 모든 새들이 사랑을 노래해요. 오, 샹젤리제! 샹젤리제 거리에는 당신이 원하는 것은 뭐든지 다 있어요.”

The night view of Seoul is as splendid and beautiful as any other city in Europe. Now, the Gangnam area centered on Gangnam Station has become a popular spot for young people, but Gwanghwamun, Myeong-dong, and Jongno, which retain the atmosphere of the capital of the 500-year-old Joseon Dynasty, have long been loved by men and women of all ages.

서울의 야경은 유럽의 어느 도시 못지 않게 화려하고 아름답다. 지금은 강남역을 중심으로 한 강남일대가 젊은이들의 명소가 되었지만, 500년 조선왕조 도읍지의 정취를 간직한 광화문이나 명동, 그리고 종로는 오래전부터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받던 곳이다.





As it is now, at the end of the year, Shinsegae Department Store on Sogong-ro, Jung-gu is always crowded with people from all over the country. It is unfortunate that we live with Covid-19, but the large electronic display at Shinsegae Department Store shines as if to comfort the hearts of those who will be celebrating the end of the year. Like the phrase from the neon sign, I hope that “a magical winter fantasy” will happen to everyone.

지금도 여전하지만, 연말이 되면 중구 소공로의 신세계 백화점은 각지에서 온 사람들로 항상 북적인다. 코비드19와 더불어 살게 된 것은 불행한 일이지만, 연말연시를 맞이할 사람들의 마음을 위로하듯 신세계 백화점의 대형 전광판이 찬란하다. 네온사인이 내보내는 글귀처럼 “마법같은 겨울 판타지”가 모든 사람들에게 일어났으면 좋겠다.

If you decorated your room with a Christmas tree, Santa Claus, and various props to celebrate Christmas, your heart is still young. Coincidence becomes fate like magic if you walk alone on the hot night streets of Seoul, where the neon lights shine. Come to Seoul, for a magical coincidental love!

성탄절을 축하하기 위해 당신의 방을 성탄절 트리와 산타클로스, 그리고 각종 소품들로 치장했다면 당신의 가슴은 아직도 젊다는 것이다. 네온사인 찬란한 서울의 뜨거운 밤거리를 홀로 무작정 걸으면, 우연은 마법처럼 운명이 된다. 서울로 오라, 마법같은 우연한 사랑을 위해!

Story of Travel

I am looking forward to the upcoming Christmas. I couldn’t spend a proper Christmas for two years due to Covid-19 and it was quiet. It reminds me of the old days. I miss the memory of singing the early morning song at church on Christmas day. Now, this event is gone.

곧 다가올 크리스마스가 기대되네요. 코비드-19로 2년 동안 제대로 된 크리스마스를 못보내고 조용했는데. 옛 생각이 나네요. 교회에서 크리스마스날 새벽송 돌던 기억이 참 많이 그립구요. 지금은 이런 이벤트가 없어졌지만~~

The streets of Myeong-dong, the center of Korea, which had been slowed down by Covid-19, are already busy. Especially at Shinsegae Department Store, the electronic display board in front of the building is lit up with gorgeous lights at this time of year. The night view is really nice. I think the neon signs change more than 10 times. Please come by all means.

코비드-19로 주춤했던 우리나라 중심의 명동거리가 벌써부터 분주하구요. 특히 신세계 백화점은 이맘 때면 건물 앞 전광판이 호화찬란하게 빛나는 조명으로 설레게 하죠. 야경이 정말 멋져요. 네온사인이 한 10번이상 바뀌는것 같아요. 꼭 한번 와 보세요. @경아

  • Display screen display time: 17:30 ~ 22:30




The first store of Shinsegae Department Store operated by Shinsegae Group. It is located between Myeongdong Station and Hoehyeon Station on Seoul Subway Line 4. The first basement floor of the new building of the main store is connected to Hoehyeon Station by an underground walkway, so it is easier to access from Hoehyeon Station.

신세계그룹에서 운영하는 신세계백화점의 첫 번째 점포. 서울 지하철 4호선 명동역과 회현역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본점 신관 지하 1층이 회현역과 지하 보도로 연결되어 있어서 회현역에서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다.

It is the first department store in Korea recognized by the National Archives of Korea, a government agency. The main building of the main store is the oldest existing department store building in Korea, dating back to the Mitsukoshi Gyeongseong branch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정부 기관인 국가기록원이 인정한 국내 최초의 백화점이다. 본점의 본관 건물은 일제 강점기 미츠코시 경성점 때부터 내려온 국내에 현존하는 백화점 중 가장 오래된 건물이다.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Shinsegae Department Store Main Store
Myeongdong Cathedral
Myeongdong Cathedral
Myeongdong Cathedral

https://ramenmall.comspot_img

Most Popular

Korean Pronunciation

[K-pop] Ginny / HA.E.D

[K-pop] “Flu” / IU

[K-pop] Rain Day / NCT U

[K-pop] After LIKE / 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