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September 24, 2021
spot_img
HomeBlogSoon Veggie Noodle Soup - Ramen for "The Vegetarian" - Korea

Soon Veggie Noodle Soup – Ramen for “The Vegetarian” – Korea

Nongshim Soon Veggie Noodle Soup

© Food admin / buy now!

“The Vegetarian (Changbi)” is a series of novels published in 2007 by the writer Han River, which gave the writer the Man Booker Prize. Vegetarianism is a work of violence. When the protagonist was bitten by a dog as a child, the memory of her father killing and eating the dog becomes trauma, which is the beginning of violence.

When the heroine becomes an adult, the condition worsens due to her husband’s uncaring selfishness. Rather than giving comfort or help to her who refuses to eat meat, she is forced to feed it. Second violence. The heroine tries to avoid eating meat, hurts herself, spills blood, and acts strangely. The husband can’t stand the gaze of having a strange wife and abandon her. She had a normal willingness to lead her life alone. But the violence did not stop. Her brother-in-law committed sexual violence against the protagonist, who was not yet mentally stable. The third is violence.

Through a dream, you come to believe that you are a tree that does not need food. Like when she first refused meat, she suffers violence in hospitals. It may have been a measure for the patient’s health, but from the perspective of the protagonist, it is obvious violence. This is the last violence that vegetarians have portrayed. Had her neighbors understood her vegetarianism and hadn’t forced meat so much, she could have lived a normal life.

Humans’ desire for meat is so strong that it may not be possible to imagine a world without meat. The same goes for processed foods. Ramen, which is commonly eaten, is also tasted through a broth made from meat ingredients. There was no ramen that vegetarians could easily eat. It was the time when ramen with vegetarian consideration was needed.

So, Vegan ramen made with only vegetables without any animal ingredients is being released. That’s good news. More vegetarians than Koreans are responding to vegan ramen like this in the United States and abroad. Food should be the best gift that respects the individuality and life of customers.

  • Nongshim Soon Veggie Noodle Soup
  • 1 Single pack = 112g
  • 1 Family pack = 4 single packs = 15.80oz (448g)
  • 1 Case = 8 family packs = 7.90Lbs (3.58kg)
  • K-Food, Korean Brand
  • UPC: 031146022847
  • 농심 순라면 패밀리팩
Add your sales page link;




“채식주의자(The Vegetarian, 창비)”는 2007년 출간된 작가 ‘한강’의 연작소설로, 작가에게 맨부커상을 안겨준 작품이다. 채식주의자는 폭력을 그려낸 작품이다. 주인공이 어렸을 때 개에 물리자 그녀의 아버지가 그 개를 죽여 먹었던 기억이 트라우마가 되어 자리잡히는데 이것이 폭력의 시작이다.

여주인공이 어른이 되어서는 남편의 배려없는 이기심으로 상태가 더 악화된다. 고기먹기를 거부하는 그녀에게 위로나 도움을 주기는 커녕 억지로 고기를 먹인다. 두번째 폭력이다. 여주인공은 고기를 먹지 않으려고 자해하고 피를 쏟으며 이상한 행동을 하게 된다. 남편은 이상한 아내를 가졌다는 시선을 참을 수 없어 그녀를 버린다. 그녀는 혼자 삶을 꾸려나가려는 정상적인 의지가 있었다. 하지만 폭력은 그치지 않았다. 그녀의 형부가 정신적으로 아직 안정되지 못한 주인공에게 성폭력을 행한 것이다. 세번째 폭력이다.

꿈을 통해 본인이 음식이 필요없는 나무라고 믿게된다. 그녀는 처음 고기를 거부했던 때처럼, 병원에서도 폭력에 시달리게 된다. 환자의 건강을 위한 조처였겠지만, 주인공 입장에서는 명백한 폭력이다. 이것이 채식주의자가 그려낸 마지막 폭력이다. 그녀의 주변인들이 그녀의 채식주의를 이해하고, 그렇게 고기를 강요하지 않았더라면 그녀는 평범하게 살아갈 수 있었을 것이다.

고기 없는 세상을 상상할 수 없을 만큼, 인간의 육식에 대한 욕구는 너무 강해 그칠지 모른다. 가공식품 역시 마찬가지다. 흔히 먹는 라면 역시 고기 성분으로 만든 육수를 통해 맛을 내는 것이 보통이다. 채식주의자가 쉽게 먹을 수 있는 라면조차 없었다. 채식주의자를 배려한 라면이 필요한 시점이었다.

그래서 동물성 원료를 일절 첨가하지 않고 야채만을 사용하여 만든 비건(Vegan) 라면이 출시되고 있다. 반가운 소식이다. 한국보다는 채식주의자가 더 많은 미국 등 해외에서 이와 같은 비건 라면에 반응하고 있다. 식품은 고객의 개성과 삶을 존중하는 최고의 선물이어야 한다.

https://kakaomart.com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