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September 18, 2021
spot_img
HomeBlogGOMTANG - Korea's traditional soup that endured the boiling trial of furnace...

GOMTANG – Korea’s traditional soup that endured the boiling trial of furnace reproduced into instant ramen by Nongshim – Korea

© Food admin / buy now!

Nongshim Gomtang (Big Bowl)

Gomguk is said to be derived from ‘goda’, which means “to crush and boil until only the essence remains.” Gom-guk or Gom-tang is a broth food made by simmering beef meat and bones. Among the beef parts, brisket head, satay, ribs, tail, and legs are mainly used, and radish is added and boiled. When the meat is completely cooked, slice it thinly and season it with pepper powder, chopped green onion, and salt to eat. The word ‘Sagol (四骨)’ of beef bone soup is a term that refers to the four leg bones of animals, especially cattle.

‘Sarigomtangmyeon’ is a ramen that reproduces the soup taste of the traditional gomtang, a high-class dish that has been on the top of the king’s statue since ancient times. At the time when Sarigomtangmyeon was first released, there was a strong belief that ‘Ramen should be spicy and spicy.’ The sales volume started to increase due to the fact that the rice was rolled in the leftover ramen broth and tasted like gom-guk.

Sarigom-tang noodles is a rich and rich soup made from beef bones and meat. It is a product that people who are not good at spicy in the ramen market where spicy taste is predominantly and those who like the soft and savory soup taste will like it. If you add kimchi or kkakdugi depending on your diet, you can fully taste the traditional beef bone gomtang.

Add your sales page link;




진국의 맛, 사리곰탕면

곰국은 “뭉그러져 진액만 남도록 푹 끓이다”라는 뜻의 ‘고다’에서 유래된 것으로 전해진다. 곰국 또는 곰탕은 소의 고기와 뼈를 진하게 푹 고아서 끓인 국물 음식이다. 쇠고기 부위 중 양지머리, 사태, 갈비, 꼬리, 다리를 주로 사용하며, 무를 같이 넣고 끓인다. 고기가 완전히 익으면 얇게 썰어 후춧가루, 다진 파, 소금으로 양념을 해서 먹는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사골국의 ‘사골(四骨)’은 짐승, 특히 소의 네 다리뼈를 뜻하는 말로, 사골 곰탕은 보통 소의 다리 뼈를 고아 만든 국이다.

‘사리곰탕면’은 예로부터 임금님 수라상에도 올랐던 고급요리인 전통 곰탕의 국물맛을 재현한 라면이다. 사리곰탕면이 처음 나올 당시에는 ‘라면은 맵고 얼큰해야 제맛’ 이라는 통념이 강해서 매운 맛도 없고 얼큰하지도 않은 사리곰탕면이 과연 잘 팔릴지 여부가 불투명했다고 한다. 먹고 남은 라면국물에 밥을 말아 먹으면서 곰국 맛이 난다는 것 때문에 판매량이 증가하기 시작했다.

사리곰탕면은 소의 뼈와 고기를 푹 고아 우려낸 구수하고 진한 국물맛으로, 얼큰한 맛이 주종을 이루고 있는 라면 시장에서 매운 맛을 잘 못드시는 분들과 부드럽고 구수한 국물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좋아할 만한 제품이다. 식성에 따라 김치, 깍두기 등을 곁들이면 전통 사골 곰탕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Add your sales page link;
https://kakaomart.com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