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September 26, 2021
spot_img
HomeRamenNeoguri spicy seafood flavor Noodle soup - Korea

Neoguri spicy seafood flavor Noodle soup – Korea

Since its launch in 1982, neoguri is a longevity brand of Nongshim that has been constantly loved until now. It is characterized by a deep and refreshing taste of the soup and plump and chewy noodles, and the domestic kelp ingredients have become unique to neoguri that add taste and nutrition.

The secret that neoguri have been loved for more than 30 years is that they combine the hot udon that reminds me of winter with the spicy soup that Koreans like.

Neoguri is the first ramen with the concept of ‘udon’, which was created as a result of Nongshim’s know-how and long research and development in ramen business. At the time of its launch,’udon’ was not easy to enjoy at home, so neoguri was a very innovative product.

The neoguri had a record of over 2 billion won in sales within two months of its launch, and in 1983, the next year, it surpassed 15 billion won and has grown into best-selling ramen with sales of over 120 billion won.

Another secret to maintaining the vitality of neoguri ramen is ‘advertising’. The advertisement phrase ‘drive one neoguri’ and the CM song ‘Chewy~ Odongtongtong~ Nongshim neoguri’ has been intact until now.

Recently, it is raising its status by launching ‘Neoguri Cup’,’Neoguri Big Bowl Noodle’, and ‘Stir-fried Neoguri’, which can be enjoyed with spicy seafood stir-fried noodles.

Due to the film ‘Parasite’ by director Bong Joon-ho, the neoguri is called ‘Ram-don’ with chapaghetti and has become a world-class best-selling product.

Add your sales page link;




쫄깃쫄깃~, 오동통통~, 농심 너구리!!

너구리는 1982년 출시된 이래 지금까지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는 농심의 장수브랜드이다. 깊고 개운한 국물맛과 오동통하고 쫄깃한 면발이 특징이며, 국내산 다시마 건더기는 맛과 영양을 더해주는 너구리만의 개성이 되었다.

너구리가 30년이 넘게 꾸준히 사랑 받은 비결은 겨울이면 생각나는 따끈한 우동에 한국인이 좋아하는 얼큰한 국물을 결합시켰다는데 있다.

너구리는 라면사업에 있어서 농심의 노하우와 오랜 연구개발의 결과물로 만들어진 최초 ‘우동’컨셉의 라면이다. 출시 당시만 해도 ‘우동’은 가정 내에서 즐기기가 쉽지 않은 메뉴였기에 너구리는 굉장히 혁신적인 제품이었다.

너구리는 출시한지 두 달 만에 매출이 20억원을 넘는 기록을 세웠으며, 다음 해인 1983년에는 150억원을 돌파했고 현재 한 해 1,2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베스트셀러 라면으로 성장했다.

너구리 라면의 생명력을 유지해준 또 다른 비결은 ‘광고’이다. ‘너구리 한마리 몰고 가세요.’라는 광고 문구와 ‘쫄깃쫄깃~ 오동통통~ 농심 너구리’라는 CM송은 제품을 출시한 뒤 지금까지 고스란히 이어지고 있다.

최근에는 너구리를 용기면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너구리컵’, ‘너구리큰사발면’과 매콤한 해물볶음면으로 즐길 수 있는 ‘볶음너구리’를 출시하여 그 위상을 키워나가고 있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영화로 인해 너구리는 짜파게티와 같이 ‘람돈(Ram-don)’으로 불리며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상품이 되었다.

https://kakaomart.com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