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July 23, 2024
spot_img
HomeGLOBAL KOREANS뉴욕주 언어 서비스 확대법 제정 촉구 활동

뉴욕주 언어 서비스 확대법 제정 촉구 활동

View more MinKwon Center

New York — 민권센터는 3월 5일(화) 뉴욕이민자연맹 등 여러 이민자 권익 단체들과 함께 뉴욕주 올바니 주의회를 방문하고 의원들에게 뉴욕주 언어 서비스 확대법 제정을 촉구했습니다.

언어 장벽은 뉴욕 이민자 커뮤니티가 중요한 주정부 서비스를 받는데 가장 큰 어려움 겪는 까닭 중 하나입니다. 언어 장벽은 요구 사항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중요한 정보를 이해하며 꼭 필요한 도움을 받는데 어려움을 주고 있습니다.

뉴욕주는 지난 2022년 주지사의 행정명령으로 언어 서비스를 확대하는 중요한 조치를 취했습니다. 이에 따라 모든 주 기관은 이민자에게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고 중요한 문서를 한국어를 비롯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12개 언어로 번역하도록 지시했습니다. 그러나 통역과 번역 서비스는 여러 지역 기관들에서 일관성있게 적용되지 않고 있습니다.

번역 서비스는 많은 이민자들이 이용하는 주요 기관에서 제공되지만, 주와 카운티 정부의 모든 하위 부서에 걸쳐 시행되지 않고 주지사 관할 기관에만 의무적으로 적용되고 있습니다. 민권센터 등 이민자 권익 단체들은 각 카운티 정부들이 주정부가 정한 언어들 가운데 해당 지역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3개 언어를 골라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요구하고 있습니다.

또 차량국 등 여러 주정부 기관들에 추가로 언어 서비스 제공을 의무화하도록 요구합니다. 현재 주의회에 이와 같은 요구를 담은 언어 서비스 확대법안(S3381-A/A7235)이 상정돼 있습니다. 이 법안은 교육부와 인구 조사/지역사회 설문 조사 자료를 토대로 2년 마다 언어 서비스를 평가하는 규정도 담고 있습니다. 민권센터는 이 법안의 주의회 통과과 법 제정을 촉구합니다.

카톡 1:1 채팅 & 참가 및 후원 김갑송 국장 (917-488-0325)




재외동포실록 (O·K-Sillok) / 뉴스 및 보도자료 to byeoninc@gmail.com
K-POP TIMES
K-POP TIMEShttps://byeon.com
750만 재외동포를 위한 미디어
O·K-Sillok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