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June 13, 2024
spot_img
HomeGLOBAL KOREANS《그레이스 유 구명위원회》 뉴욕, 뉴저지 한인교회 2곳에서 서명 1,100여명 받아

《그레이스 유 구명위원회》 뉴욕, 뉴저지 한인교회 2곳에서 서명 1,100여명 받아

View more Justice for Grace

프라미스교회에서 서명 650여명, 뉴저지한인장로교회에서 450여명

뉴욕과 뉴저지의 대형 한인교회들이 지난 주말 그레이스 유 구명운동에 적극 협조하면서, 구명 캠페인이 더욱 활기를 띠고 있습니다. 

퀸즈 플러싱에 위치한 프라미스교회(목사 허연행)는 지난 24일 오전 1부 및 2부 예배에서 담임목사님이 직접 그레이스 유 사건을 설명한 후, “예배 후 많은  교인분들이 서명에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허연행 목사님은 예배 도중 구명위원회 관계자들을 직접 소개했고, 교인들은 박수로 구명위원회 관계자들을 격려해 주었습니다.  

허 목사님은 예배 도중 직접 그레이스 유 구명운동을 교인들에게 설명해 주었고,  2부 예배 후 직접 테이블을 방문해 교인들과 함께 서명을 한 후 구명운동 관계자들을 격려했습니다. 

교회측의 협조로 프라미스교회에서는 이날 1,2부 예배를 통해 총 650여명의 교인들이 서명에 동참했습니다. 

구명위원회 측에서는 한인단체장연합회(회장 곽호수) 관계자들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4개의 테이블에서 교인들의 서명을 도왔습니다.  

한편 뉴저지한인장로교회(김도완 목사)에서도 24일 교회측이 청원서 서명운동에 적극 협조해 주었습니다. 

펠리세이드 팍 및 오클랜드 두 곳에 예배당이 있는 뉴저지한인장로교회는 교회 주보에  청원서 서명운동을  소개했고, 예배 때마다 교인들에 청원서 서명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뉴저지한인장로교회에서는 총 4회의 성인 예배 및 영어예배 1회를 포함해 450여명이 서명에 참여했습니다. 

이날 서명운동은 뉴저지한인구명위원회의 정신호 간사 등과 그레이스 유씨의 부모 유재우, 유영선씨 등 관계자들이 자원봉사에 나섰습니다. 

한편 온라인 서명(www.Justiceforgrace.org)도 지난 주말 300여명이 참여해, 현재시간 5,822명으로 늘어났습니다.  

뉴스 및 보도자료, Send it to byeoninc@gmail.com
K-POP TIMES
K-POP TIMEShttps://byeon.com
750만 재외동포를 위한 미디어
O·K-Sillokspot_img

Most Popular